즐겨찾기 추가 2021.06.16(수) 00:17
전체기사 탑뉴스 정치 행정 경제 국제 사회 국방 자동차 종교 교육 IT/과학 벤처/스타트업 농수산 건설/부동산 핫이슈 지차체뉴스 산업 포토뉴스
전체기사
탑뉴스
정치
행정
경제
국제
사회
국방
자동차
종교
교육
IT/과학
벤처/스타트업
농수산
건설/부동산
핫이슈
지차체뉴스
산업
포토뉴스
English 日文 中文

"여수 초등학교 어린이들, '이건희 미술관' 유치" 고사리손 편지 쓰기

여수지역 초등학생 340여명, 이건희미술관 건립 관계기관장에 편지쓰기 행사 눈길"문재인 대통령님, 황희 장관님, 남해안남중권 해양관광 중심도시 여수에 이건희미술관이 유치되게 해 주세요! ."

2021-06-07(월) 21:32
사진=\
[신동아방송=김기남 기자] 여수시 송현초 6학년2반 초등학생 00여명이 7일 직접 쓴 편지 들고 지역의 바램에 함께했다.

이번 편지쓰기 행사는 삼성그룹이 최근 故이건희 회장의 소장 미술품 2만3천여점을 국가에 기증하고, 정부의 별도 이건희 미술관 건립 검토 발표에 따라 이를 여수의 엑스포장 주제관으로 유치하기 위한 여수지역사회의 간절한 소망을 널리 알리기 위해 여수교육지원청(교육장 김해룡)과 이건희미술관 여수유치위원회(집행위원장 정희선), 한국손편지운동본부(이사장 이근호) 등이 함께 마련하여 지역내 초등학생들이 적극 참여하여 이루어졌다.

- 여수의 문화예술인을 비롯한 시민·사회·종교단체 등 각계각층은 지난 5월10일 '이건희미술관 여수유치위원회(집행위원장 정희선 범민문화재단 이사장)'를 결성하여 공식 여수유치 기자회견을 하고 본격 유치활동을 벌이고 있다.


- 이에 자기가 살고 있는 지역을 사랑하는 여수 초등학생들도 이 운동에 동참하는 의미에서 '손편지쓰기 행사'를 벌임. 6월 첫 주간 여수지역 관내 7개 초등학교 430여명이 참여하였으며, 학생들은 고이건희 회장의 미술품을 여수로 유치하기 위한 간절한 소망을 담은 편지를 써서 문재인 대통령과 김부겸 국무총리, 황희 문체부장관, 홍라희 여사 등 각계에 전달한다.

어린이들은 고사리손으로 정성어린 편지를 통해 감사의 마음을 담았다.

송현초등학교(교장 한미희) 6학년 2반 000어린이는 "대한민국의 자랑이자 세계적 기업을 일군 이건희 회장님의 미술관이 바다미술관이 될 엑스포장 주제관에 유치된다면 얼마나 좋을끼 상상만 해도 신이 난다"라며 "대통령님, 황희 장관님! 꼭 여수에 유치되게 도와주세요"라고 적었다.

또 다른 어린이는 “여수는 이순신장군의 호국의 얼과 손양원목사님의 사랑의 헌신이 가득 스며 있는 21세기 해양관광수도이자 2023년 유엔기후보호당사국총회 유치 1등 후보도시인 만큼 이건희 미술관이 여수로 오면 세계에 빛날 것”이라는 마음을 전했다.


이건희 미술관 여수유치위원회 정희선 집행위원장은 “고 이건희 회장님은 생전에 여수 앞바다에 있는 '하트모양의 섬'을 구입하여 이곳에 특별한 장소를 마련하고자 했던 것으로 지역에 알려져 있습니다.

학생들은 그분을 영·호남이라는 지역감정과 진보와 보수라는 극한 대립의 이념을 떠나 긴 안목으로 대한민국을 사랑하고, 세계 굴지의 기업인 '삼성그룹'을 일군 기업가로 기억하고 있습니다.” 며, 이에 이건희 회장의 숨결이 묻어 있는 미술품이 여수로 유치된다면 이는 동서 화합과 지역 균형발전, 정치적 이념을 뛰어넘는 진정한 '국민평등 시대'를 여는 큰 발걸음이 될 것이라고 피력했다.

함께 유치위원으로 뛰고 있는 이승필 위원도 만일 이건희 미술관이 남해 남중권의 해양관광수도 여수에 유치된다면 “여수는 21세기 환태평양시대를 개화하는 관문으로서 '세계적인 관광도시', '문화예술의 도시'로 거듭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아이들이 쓴 편지는 '이건희 미술관 여수유치위원회'를 통해 청와대, 문체부 등 관련 기관장 등에 전달될 예정이다.
김기남 기자 tkfkddl5968@naver.com
        김기남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
사명:(주)신동아방송 전남여수방송/등록번호:서울 아02766/최초등록일:2013년 5월 26일/제호:신동아방송·SDATV/발행인·편집인:이신동/전남여수방송 대표이사:서용수
본사:서울특별시 서초구 강남대로2길 70 (양재동)/홈페이지:www.sdatv.co.kr/전화:(02)846-9300/팩스:(0505)300-8014/이메일:sdatv@sdatv.co.kr
전남여수방송:전남 여수시 소라면 주삼덕양로 5-1번지 2층/홈페이지:www.sdatv-jnys.co.kr/전화:(061)681-6383/팩스:(061)682-6383/개인정보취급·보호책임자:김기남
(주)신동아방송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