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022.10.05(수) 15:19
전체기사 탑뉴스 정치 행정 경제 국제 사회 국방 자동차 종교 교육 IT/과학 벤처/스타트업 농수산 건설/부동산 핫이슈 지차체뉴스 산업 포토뉴스
전체기사
탑뉴스
정치
행정
경제
국제
사회
국방
자동차
종교
교육
IT/과학
벤처/스타트업
농수산
건설/부동산
핫이슈
지차체뉴스
산업
포토뉴스
English 日文 中文

김회재 의원, “벤처투자 침체 심각..만기 도래 자펀드 93%가 청산 기한 연장 요청, 尹정부는 7개부처 벤처 예산 삭감”

- 2022년 만기 자펀드 47개 중 44개가 청산 기한 연장 요청..전년대비 15.6%p 높아
- 1분기 회수규모, 전년 동기 대비 50% 감소..기업수도 21.2% 감소
- 윤석열 정부, 2023년 예산 7개 부처에서 2,300억 깎아..벤처시장 위축 우려
- 김회재 의원 “올해 초부터 위축된 벤처시장..윤석열 정부는 오히려 나몰라라 발 빼”

2022-09-20(화) 13:53
사진=김회재 국회의원[여수을]
[신동아방송=김기남 기자] 20년 만에 찾아온 제2의 벤처붐이 급격히 위축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벤처시장 위축을 막기 위한 업계의 요청에도 불구하고 윤석열 정부는 관련 예산을 대량 삭감한 것으로 드러나 벤처시장의 급격한 위축이 우려된다.

더불어민주당 김회재 의원(전남 여수시을)이 한국벤처투자에서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올해 청산기한이 도래한 47개 자펀드 중 44개 조합이 청산기한 연장 신청을 낸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전체 93.6%에 달하는 수치로, 작년 대비 15.6%p나 높다.

운용사들의 청산기한 연장 결정은 급격히 얼어붙고 있는 시장 환경 요인이 크다. 한국벤처투자가 제출한 ‘KVIC MarketWatch 1분기’ 자료에 따르면 1분기 회수 실적은 4,526억으로, 전년 동기 대비 50%나 감소했다. 또한 기업 수 기준으로도 438개사, 21.2% 감소했다.

2020년에는 전년 대비 41.4%, 2021년에는 77% 상승세를 보인 회수시장이 1분기 급격한 하락세를 보이고 있는 것이다.

모태펀드가 투자한 벤처회사의 IPO상장 현황 역시 부진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2021년 상반기 23개 기업이 코스닥에 상장된 반면, 올해 상반기에는 15개 기업만이 상장에 성공했다(SPAC 제외 기준).

그럼에도 불구하고 윤석열 정부는 2023년 예산안에서 벤처 활성화 예산을 중소벤처기업부를 포함한 7개 기관에서 25%나 삭감한 것으로 나타났다.

김회재 의원이 중기부·문체부·과기부 등 모태펀드 출자기관 10곳으로부터 받은 자료에 따르면, 2023년 정부 편성 예산안의 모태펀드 출자액은 7,045억원으로, 작년 9,378억원 대비 2,343억원이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소관 부처인 중소벤처기업부의 예산은 2,065억이 삭감되는 등, 10개 부처 중 7개 부처의 예산이 삭감됐다. 예산이 증가한 부처는 문체부·환경부·고용부 3곳에 불과했다.

김회재 의원은 “윤석열 정부는 모태펀드 2배 확대 공약을 파기하고 일방적으로 벤처투자 예산을 2,300억이나 삭감했다”며 “벤처투자업계의 절실한 외침에도 불구하고 벤처시장을 사실상 방치하겠다는 것”이라고 비판했다.

뒤이어 “전 세계적인 금리인상으로 벤처시장이 펀드회수, IPO상장 등 각종 지표에서 부진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며 “올해 연말과 내년 본격적으로 벤처 시장이 위축될 위기이므로, 예산 확충을 통해 정부가 버팀막 역할을 수행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기남 기자 tkfkddl5968@naver.com
        김기남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
사명:(주)신동아방송 전남여수방송/등록번호:서울 아02766/최초등록일:2013년 5월 26일/제호:신동아방송·SDATV/발행인·편집인:이신동/전남여수방송 대표이사:서용수
본사:서울특별시 서초구 강남대로2길 70 (양재동)/홈페이지:www.sdatv.co.kr/전화:(02)846-9300/팩스:(0505)300-8014/이메일:sdatv@sdatv.co.kr
전남여수방송:전남 여수시 소라면 주삼덕양로 5-1번지 2층/홈페이지:www.sdatv-jnys.co.kr/전화:(061)681-6383/팩스:(061)682-6383/개인정보취급·보호책임자:김기남
(주)신동아방송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